한국방송신문협회

2019.10.24 (목)

  • 흐림속초17.4℃
  • 구름많음12.9℃
  • 구름많음철원10.1℃
  • 맑음동두천12.8℃
  • 구름많음파주11.9℃
  • 흐림대관령11.3℃
  • 구름많음백령도15.7℃
  • 흐림북강릉14.4℃
  • 흐림강릉14.3℃
  • 흐림동해15.1℃
  • 구름조금서울15.6℃
  • 구름많음인천15.1℃
  • 맑음원주14.0℃
  • 구름많음울릉도15.9℃
  • 구름많음수원15.0℃
  • 흐림영월12.6℃
  • 흐림충주13.1℃
  • 구름많음서산14.0℃
  • 흐림울진16.1℃
  • 연무청주16.1℃
  • 구름많음대전16.4℃
  • 흐림추풍령14.3℃
  • 흐림안동12.8℃
  • 흐림상주13.1℃
  • 흐림포항19.2℃
  • 구름많음군산15.9℃
  • 흐림대구14.9℃
  • 박무전주14.2℃
  • 흐림울산17.8℃
  • 구름많음창원16.6℃
  • 구름많음광주14.7℃
  • 흐림부산17.1℃
  • 구름많음통영17.4℃
  • 구름많음목포15.5℃
  • 흐림여수17.7℃
  • 구름많음흑산도17.2℃
  • 흐림완도18.0℃
  • 구름많음고창14.4℃
  • 구름많음순천10.4℃
  • 구름조금홍성(예)14.7℃
  • 흐림제주19.8℃
  • 흐림고산18.7℃
  • 흐림성산18.8℃
  • 흐림서귀포19.0℃
  • 구름많음진주16.2℃
  • 구름조금강화13.4℃
  • 흐림양평13.3℃
  • 흐림이천12.9℃
  • 흐림인제12.5℃
  • 흐림홍천12.2℃
  • 흐림태백11.9℃
  • 흐림정선군13.1℃
  • 흐림제천14.7℃
  • 구름많음보은12.3℃
  • 구름많음천안14.0℃
  • 구름많음보령17.5℃
  • 구름많음부여14.7℃
  • 구름많음금산11.8℃
  • 구름조금부안12.3℃
  • 흐림임실10.8℃
  • 구름많음정읍13.2℃
  • 구름많음남원16.9℃
  • 구름많음장수11.7℃
  • 구름많음고창군14.3℃
  • 구름많음영광군14.1℃
  • 흐림김해시16.2℃
  • 구름많음순창군14.7℃
  • 구름많음북창원13.3℃
  • 흐림양산시18.0℃
  • 흐림보성군13.7℃
  • 흐림강진군13.9℃
  • 흐림장흥14.7℃
  • 흐림해남12.4℃
  • 흐림고흥16.6℃
  • 구름많음의령군16.2℃
  • 구름많음함양군12.0℃
  • 흐림광양시17.4℃
  • 흐림진도군16.5℃
  • 흐림봉화15.8℃
  • 흐림영주11.9℃
  • 흐림문경12.4℃
  • 흐림청송군14.3℃
  • 흐림영덕18.2℃
  • 흐림의성12.4℃
  • 흐림구미13.6℃
  • 흐림영천14.8℃
  • 흐림경주시14.0℃
  • 구름많음거창12.1℃
  • 구름많음합천12.3℃
  • 구름많음밀양17.4℃
  • 구름많음산청12.7℃
  • 구름많음거제17.3℃
  • 구름많음남해16.4℃
황의조·김민재 연속골…손흥민 활약한 한국, 중국 2대0 꺾고 아시안컵 조 1위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스포츠

황의조·김민재 연속골…손흥민 활약한 한국, 중국 2대0 꺾고 아시안컵 조 1위

2019-01-17 12;01;57.jpg

 

2019-01-17 11;46;29.jpg

 

2019-01-17 11;46;50.jpg

 

2019-01-17 12;04;06.jpg

 

<KBS, SBS 방송 화면 캡처>

 

한국 축구대표팀이 중국을 완파하고 2019 아시아축구연맹(AFC) 아시안컵 조별리그를 조 1위로 마쳤다고 KBS 한국방송 오수호 기자가 전했다.

방송 보도에 따르면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6일 아랍에미리트(UAE) 아부다비의 알 나얀 스타디움에서 열린 조별리그 C조 최종전에서 중국을 2-0으로 꺾었다.

 

황의조 선수가 전반전에 페널티킥 선제골 을 터뜨렸고 김민재 선수가 후반전 추가골로 쐐기를 박았다. 대표팀에 뒤늦게 합류해 이번 대회 첫 경기에 나선 손흥민 선수는 페널티킥을 유도한 데 이어 김민재의 골에 도움을 주며 두 골에 모두 기여했다.

조별리그를 3전 전승(승점 9) 무실점으로 마친 우리 축구대표팀은 C조 선두로 16강에 나서게 됐다. 오는 22일 A·B·F조 3위 중 한 팀과 8강 진출을 놓고 겨룰 예정이다.

 

현재 A조와 B조에선 각각 바레인(1승 1무 1패), 팔레스타인(2무 1패)이 3위를 확정했고, F조는 최종전을 남겨둔 상태다. 6개 조 3위 가운데 상위 4팀이 16강에 진출하기 때문에 16강 상대는 조별리그가 모두 마무리돼야 확정된다.






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