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0.05.30 (토)

  • 맑음속초21.6℃
  • 맑음28.3℃
  • 맑음철원28.1℃
  • 맑음동두천28.8℃
  • 맑음파주27.6℃
  • 맑음대관령22.0℃
  • 맑음백령도20.3℃
  • 맑음북강릉24.8℃
  • 맑음강릉27.4℃
  • 맑음동해20.0℃
  • 구름조금서울29.0℃
  • 구름조금인천26.6℃
  • 맑음원주28.4℃
  • 구름조금울릉도22.7℃
  • 맑음수원29.0℃
  • 맑음영월27.6℃
  • 구름조금충주28.7℃
  • 구름많음서산27.5℃
  • 구름많음울진19.6℃
  • 구름많음청주29.3℃
  • 구름많음대전28.1℃
  • 구름많음추풍령26.2℃
  • 맑음안동27.9℃
  • 구름많음상주28.3℃
  • 흐림포항24.9℃
  • 구름많음군산26.4℃
  • 흐림대구27.5℃
  • 구름많음전주27.5℃
  • 흐림울산23.8℃
  • 흐림창원24.4℃
  • 흐림광주25.5℃
  • 흐림부산22.9℃
  • 흐림통영23.4℃
  • 구름많음목포24.4℃
  • 흐림여수23.5℃
  • 구름많음흑산도20.2℃
  • 흐림완도21.2℃
  • 구름많음고창25.9℃
  • 흐림순천23.5℃
  • 구름많음홍성(예)26.6℃
  • 흐림제주23.1℃
  • 흐림고산21.6℃
  • 흐림성산20.8℃
  • 흐림서귀포20.9℃
  • 흐림진주25.0℃
  • 맑음강화26.5℃
  • 맑음양평27.9℃
  • 맑음이천29.0℃
  • 맑음인제29.3℃
  • 맑음홍천28.7℃
  • 구름조금태백24.5℃
  • 맑음정선군28.3℃
  • 맑음제천27.7℃
  • 구름많음보은26.8℃
  • 구름많음천안27.8℃
  • 구름많음보령25.1℃
  • 구름많음부여28.0℃
  • 흐림금산26.7℃
  • 구름많음28.1℃
  • 구름많음부안27.1℃
  • 구름많음임실25.3℃
  • 구름많음정읍26.8℃
  • 구름많음남원26.0℃
  • 구름많음장수23.9℃
  • 구름많음고창군26.7℃
  • 구름많음영광군25.8℃
  • 흐림김해시26.1℃
  • 구름많음순창군25.0℃
  • 흐림북창원26.8℃
  • 흐림양산시26.5℃
  • 흐림보성군24.3℃
  • 흐림강진군24.0℃
  • 흐림장흥23.6℃
  • 흐림해남22.3℃
  • 흐림고흥22.3℃
  • 흐림의령군26.0℃
  • 구름많음함양군26.3℃
  • 흐림광양시24.1℃
  • 흐림진도군21.8℃
  • 구름많음봉화25.8℃
  • 구름많음영주26.8℃
  • 구름많음문경27.2℃
  • 구름많음청송군26.1℃
  • 구름많음영덕21.5℃
  • 구름많음의성28.2℃
  • 구름많음구미26.8℃
  • 구름많음영천25.6℃
  • 흐림경주시26.4℃
  • 구름많음거창24.7℃
  • 흐림합천26.1℃
  • 구름많음밀양26.3℃
  • 흐림산청24.0℃
  • 흐림거제21.7℃
  • 흐림남해23.7℃
계절마다 음악 축제…‘음악도시 서울’ 만든다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뉴스

계절마다 음악 축제…‘음악도시 서울’ 만든다

 

2019-09-16 21;26;35.jpg

 

올해부터 서울에서 계절마다 음악 축제가 열리고 악기를 배울 수 있는 공간도 조성된다고 KBS 한국방송 문예슬 기자가 전했다.

방송 보도에 따르면 서울시는 16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'글로벌 음악도시, 서울' 계획을 발표하고, 5년간 4천818억 원을 들이기로 했다.

우선 봄에는 드럼, 여름에는 국악, 가을에는 K-팝, 겨울에는 클래식 등 계절별 음악 축제를 개최한다.

이달 6일부터 29일까지 서울광장과 북촌한옥마을에서 열리고 있는 '제1회 서울국악축제'와 더불어, 28일부터는 광화문광장에서 대규모 K-팝 축제인 '2019 서울뮤직페스티벌'이 9일간 열린다.

장르별로 '음악 거점'도 조성한다. 이달 중 열리는 노들섬 복합문화공간을 시작으로 서울국악센터와 서울인디음악지원센터 등이 열리고 창동 K-팝 서울아레나, 서남권 대공연장, 서울클래식홀이 차례로 문을 연다.

또 일반 시민들도 악기를 배우고 연습·공연 장소를 빌릴 수 있는 생활문화지원센터 107개소와 아동과 청소년들의 전용 공간 13개소도 2023년까지 문을 연다.

서울시는 "서울을 1년 365일 음악이 흐르는 도시로 만들고, 음악이 서울을 대표하는 경쟁력 있는 문화콘텐츠 중 하나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"고 말했다.

 






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