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0.02.29 (토)

  • 구름조금속초6.9℃
  • 박무3.2℃
  • 흐림철원2.3℃
  • 흐림동두천2.7℃
  • 흐림파주2.4℃
  • 맑음대관령0.8℃
  • 박무백령도3.9℃
  • 맑음북강릉4.5℃
  • 맑음강릉6.8℃
  • 맑음동해4.9℃
  • 흐림서울4.6℃
  • 흐림인천4.0℃
  • 흐림원주4.4℃
  • 맑음울릉도6.3℃
  • 박무수원4.9℃
  • 흐림영월3.6℃
  • 구름조금충주4.0℃
  • 맑음서산5.3℃
  • 맑음울진4.1℃
  • 박무청주5.0℃
  • 박무대전4.3℃
  • 맑음추풍령0.6℃
  • 구름많음안동2.0℃
  • 흐림상주1.5℃
  • 박무포항2.7℃
  • 구름조금군산4.2℃
  • 박무대구3.1℃
  • 구름많음전주3.2℃
  • 구름많음울산3.7℃
  • 박무창원4.3℃
  • 흐림광주5.5℃
  • 흐림부산7.6℃
  • 흐림통영6.8℃
  • 흐림목포5.9℃
  • 흐림여수6.5℃
  • 흐림흑산도6.8℃
  • 흐림완도7.4℃
  • 흐림고창4.7℃
  • 흐림순천3.5℃
  • 박무홍성(예)5.4℃
  • 비제주11.2℃
  • 흐림고산12.2℃
  • 흐림성산11.7℃
  • 비서귀포11.2℃
  • 흐림진주4.3℃
  • 흐림강화3.4℃
  • 흐림양평4.5℃
  • 흐림이천4.1℃
  • 구름많음인제3.3℃
  • 흐림홍천3.4℃
  • 맑음태백1.0℃
  • 구름많음정선군3.1℃
  • 구름많음제천2.9℃
  • 흐림보은3.2℃
  • 구름많음천안4.5℃
  • 흐림보령5.4℃
  • 구름많음부여5.1℃
  • 맑음금산1.7℃
  • 구름조금부안4.1℃
  • 구름많음임실1.7℃
  • 구름많음정읍4.1℃
  • 맑음남원3.7℃
  • 흐림장수0.3℃
  • 흐림고창군4.3℃
  • 흐림영광군5.0℃
  • 구름많음김해시4.2℃
  • 흐림순창군3.8℃
  • 흐림북창원4.4℃
  • 흐림양산시4.8℃
  • 흐림보성군6.3℃
  • 흐림강진군6.8℃
  • 흐림장흥6.1℃
  • 흐림해남7.0℃
  • 흐림고흥5.6℃
  • 구름많음의령군4.8℃
  • 흐림함양군3.2℃
  • 흐림광양시6.6℃
  • 흐림진도군7.1℃
  • 구름조금봉화2.9℃
  • 흐림영주2.3℃
  • 맑음문경1.9℃
  • 구름많음청송군1.1℃
  • 구름조금영덕4.6℃
  • 구름많음의성3.3℃
  • 맑음구미3.3℃
  • 구름조금영천1.1℃
  • 구름많음경주시0.8℃
  • 구름많음거창2.2℃
  • 구름많음합천4.0℃
  • 흐림밀양3.8℃
  • 흐림산청3.2℃
  • 흐림거제6.9℃
  • 흐림남해5.9℃
국제영화상 후보 한자리에…‘기생충’ 수상 가능성은?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연예

국제영화상 후보 한자리에…‘기생충’ 수상 가능성은?

2020-02-08 10;42;42.jpg

 

2020-02-08 10;43;02.jpg

 

2020-02-08 10;43;16.jpg

 

2020-02-08 10;43;36.jpg

 

2020-02-08 10;43;45.jpg

 

2020-02-08 10;43;56.jpg

 

2020-02-08 10;44;20.jpg

 

2020-02-08 10;44;31.jpg

 

2020-02-08 10;44;49.jpg

 

2020-02-08 10;45;07.jpg

 

2020-02-08 10;45;20.jpg

 

2020-02-08 10;45;33.jpg

 

2020-02-08 10;45;53.jpg

 

2020-02-08 10;46;09.jpg

 

2020-02-08 10;46;30.jpg

 
키보드 컨트롤 (키보드 컨트롤을 클릭하시면 KBS 뉴스 관련 기사 동영상 화면으로 이동합니다)

 

[앵커]

사흘 뒤면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입니다.

6개 부문 후보로 오른 봉준호 감독의 영화 '기생충'은 특히 '국제영화상' 수상 가능성이 높은 걸로 점쳐지고 있는데요,

이 '국제영화상' 부문의 후보 감독들이 오늘(7일) 한자리에 모였습니다.

LA 현지에서 홍석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.

[리포트]

각국 주요 언론들이 초청받은 미국 아카데미 행사장, 국제영화상 후보로 오른 영화 5편의 감독들이 하나 둘 모습을 드러냅니다.

검은 양복에 목도리를 두른 봉준호 감독은 맨 마지막에 나타나, 몰려든 취재진과의 별도 인터뷰 없이 단체 사진만 찍고 5분 만에 간담회장으로 향했습니다.

대신, 국제영화상 부문 경쟁작으로 꼽히는 '페인 앤 글로리'의 알모도바르 감독이 '기생충'을 언급했습니다.

[알모도바르/'페인 앤 글로리' 감독 : "기생충의 예도 있고, 우리도 두 부문 후보에 올랐는데, 그건 외국 영화에 어떤 새로운 관심이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겁니다."]

이어진 간담회 자리에서는 나란히 옆에 앉은 두 감독, 경청하던 봉 감독은 사회자의 순서를 가로채며 알모도바르 감독에게 질문을 던집니다.

[봉준호/영화감독 : "외람된 질문이지만, 어떻게 이야기 구조를 구축해 나가시는지요?"]

곳곳에서 유력한 국제영화상 수상작으로 점찍은 경쟁작 두 편의 감독들이 서로를 의식하며 관심을 드러낸 겁니다.

취재진과 영화 관계자를 포함해 관객 천여 명으로 꽉 찬 국제영화상 간담회장에서 5분씩 편집한 후보작들의 주요 장면 시사 뒤 울린 박수 소리는 '기생충'이 압도적이었습니다.

봉 감독은 영화 상영 뒤엔 역시 아카데미 미술상과 편집상 후보로 오른 제작진들의 이름을 일일이 부르며 감사를 나타냈습니다.

[봉준호/영화감독 : "제 위대한 편집감독 양진모 씨. 여기 있나요?"]

후보로 오른 6개 부문 중 국제영화상을 넘어 다른 5개 부문에서의 추가 수상을 기대하는 게 아니냐는 분석입니다.

아카데미 국제영화상의 쟁쟁한 후보들과 만난 봉준호 감독.

예측 사이트에선 봉 감독의 수상 가능성을 높게 평가하고 있습니다.

로스앤젤레스에서 KBS 뉴스 홍석우입니다.






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